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 | 인쇄
서귀포시, 양식장 배출수 처리 실태 4월부터 본격 점검

서귀포시, 양식장 배출수 처리 실태 4월부터 본격 점검 - 1

제주 서귀포시(시장 양윤경)는 오는 4월부터 '양식장 배출수 처리 실태'를 본격적으로 점검해 양식장 배출수로 인한 근거리 해양오염 방지와 건강한 해안 생태계를 유지하는데 전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점검 대상은 시 관내 293개의 양식장 중 전복양식장 및 종자 생산 양식장을 제외한 240개소의 양식장을 대상으로 ▲양식장 신고증명서 상의 내용과 상호 및 대표자 등이 일치하는지 여부 ▲수질오염시설 정상 운영 현황 ▲침전시설(침전조) 및 여과시설(3단 거름망) 적정 설치·운영 여부 등을 점검한다.

중점 점검 대상은 ▲최근 3년간 미점검 사업장 및 점검에서 위반 사실이 있는 사업장 ▲민원 발생 사업장 등에 대해서 한층 강화된 점검을 시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효율적인 점검을 위해 녹색환경과와 해양수산과에서 합동 단속팀(각 과 각 2명)을 구성해 분야별 점검을 시행하며 점검 시 채수한 시료는 도 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한다.

정윤창 시 녹색환경과장은 사업장을 점검하면서 발견된 경미한 사항은 자율개선을 할 수 있도록 행정지도를 시행하지만, 오염물질 무단 방류 등 불법 행위에 대해선 강력한 행정처분을 시행하는 만큼 적법한 사업장 운영에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끝)

출처 : 서귀포시청 보도자료
[2020-03-26일 15:15]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 lg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