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 | 인쇄
김포시, 환경배출업소 방지시설 실명제 실시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깨끗한 환경 조성 및 환경 전문 공사업체의 책임시공을 강화하기 위해 오는 2월 1일부터 방지시설 실명제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방지시설 실명제란 환경배출업소에 설치되는 방지시설에 방지시설 설계·시공자의 실명 및 시공사항을 명시한 표시판을 부착하게 하는 제도로서 환경오염 민원의 원인 중 주로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에 설치된 방지시설이 배출시설 설치허가(신고) 시 설계사항과 다르게 시공되는 등 환경오염물질이 부적정하게 처리돼 외부로 유출되는 사례가 빈번했기에 이를 근본적으로 해소하기 위해서다.

이번 제도의 시행으로 환경전문공사업자의 책임시공 유도로 부실시공 근절, 환경배출업소 가동개시 직후 현장 확인으로 환경오염물질 배출 사전차단, 환경오염 발생원에 대한 최적 방지시설 설치 운영으로 환경 민원감소 등 김포시의 환경개선에 긍정적인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김포시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환경지도과 환경지도팀(031-980-2837)으로 문의하면 된다.
(끝)

출처 : 김포시청 보도자료
[2019-01-17일 14:51]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