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 | 인쇄
울산 동구, 환경오염물질배출사업장 통합지도점검 계획수립

울산 동구는 점검의 효율성을 높이고 배출시설 정상가동 유도를 위해 '2019년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통합지도점검 계획'을 수립해 추진한다.

'환경오염물질배출사업장'(이하 '사업장')은 악취, 폐수와 같은 오염물질이 배출되는 공장 등으로 동구에는 총 47곳이 있다.

동구는 점검계획에 따라 사업장을 우수, 일반 및 중점관리 등급으로 나누어 연 1회 이상 점검하고 위반사항 적발 시 관련법에 따라 적법 조치할 예정이다.

또한 장마철과 명절 연휴기간 등 취약시기 맞춤형 단속을 실시해 환경오염행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며 점검 시에는 민간단체와 전문가 등을 참여시켜 점검의 실효성을 높이고 투명성을 제고한다는 방침이다.

또 재정과 기술이 열악한 영세 사업장에 대해서는 전문가의 기술지원을 통해 환경시설 관리능력을 높일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며 기동처리반과 종합상황실을 운영해 악취와 소음 등 생활민원에 적극 대처할 예정이다.

울산 동구 관계자는 "주민들이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수립된 점검계획에 따라 사업장 관리에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동구는 작년 한 해 동안 점검계획에 따라 지도점검을 실시해 비산먼지발생사업장 등 16곳에 조치명령 등 행정처분과 함께 1천46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했다.
(끝)

출처 : 울산동구청 보도자료
[2019-01-17일 15:00]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