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좌측메뉴 보도자료 전체 정치 정부 전국 경제 금융 IT/과학 생활/레저 유통/운수 제조 문화/예술 건강 사회 국제 기타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내용보기 | 인쇄
대구시, 온누리상품권 회수율 및 1인당 구매금액 전국 '1위'

대구시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의 2018년 온누리상품권 판매 및 회수 현황 분석 결과 회수율 및 1인당 구매금액 부문에서 17개 지자체 중 1위를 기록했고 총 판매금액도 목표금액 1천500억원을 상회한 1천578억원으로 전년 대비 35.3%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발표했다.

총 판매금액은 1천578억원으로 판매목표인 1천500억원을 초과 달성했고 지난해 1천166억원 대비 35.3% 증가했다.

연도별 판매금액 추이를 보면 '14년도 366억원, '15년도 678억원, '16년도 898억원, '17년도 1천166억원 등 매년 지속해서 증가해 온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판매된 상품권이 지역 내에서 사용된 비율을 나타내는 회수율은 127.6%로 2위 광주의 117.5% 대비 큰 차이로 전국 1위를 기록했다.

지자체별 판매금액을 지자체별 인구수로 나눈 1인당 구매실적도 2위 울산의 6만3천222원 대비 6만4천118원을 기록, 전국 1위를 차지했다.

이는 전국적으로 명성을 얻고 있는 서문시장 야시장의 성공과 문화관광형시장, 골목형시장 등 시장별 특성화 사업 추진을 통한 전통시장 환경개선과 다양한 문화공연 개최 등 외부고객을 유입할 콘텐츠가 다양해진 때문으로 분석되며 무엇보다 대구시민들의 전통시장을 사랑하는 마음이 잘 나타난 결과로 해석된다.

대구시는 전통시장 활성화와 상인들의 실질적인 매출증대를 위해 올해 온누리상품권 판매목표를 전년 대비 33.3% 증가한 2천억원으로 설정하고 문화와 관광이 접목된 전통시장 육성으로 시민들이 즐겨 찾는 소통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대구시 홍석준 경제국장은 "온누리상품권 판매 확대를 통해 실질적으로 전통시장의 경기가 활성화되고 시장 상인들의 매출이 증가할 수 있도록 전통시장의 환경개선을 적극 추진해 시민들이 전통시장에서 즐겁고 편안하게 장을 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끝)

출처 : 대구광역시청 보도자료
[2019-01-17일 10:36] 송고

보도자료 검색
연합뉴스 보도자료 배포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