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신변보호 받으며 법정 나서는 이재용 부회장
포토홈

신변보호 받으며 법정 나서는 이재용 부회장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회계 부정과 부당 합병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2일 서초구 서울 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1심 속행공판에 출석해 오전 재판을 마친 뒤 신변 보호를 받으며 법정을 나오고 있다.

이 부회장은 이날 정부가 발표한 '8·15 광복절 특별사면' 대상자로 복권이 확정됐다. 2022.8.12

hihong@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