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아버지의 묘비를 어루만지며'
포토홈

'아버지의 묘비를 어루만지며'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6·25전쟁 72주년을 하루 앞둔 24일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서 고(故) 이주호 육군 하사의 딸이 아버지의 묘비를 어루만지고 있다. 2022.6.24

kan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