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기념 촬영하는 박찬욱 감독과 배우 송강호
포토홈

기념 촬영하는 박찬욱 감독과 배우 송강호

(칸[프랑스]=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28일(현지시간) 프랑스 칸에서 열린 제75회 칸국제영화제에서 '헤어질 결심'으로 감독상을 받은 박찬욱 감독(왼쪽)과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한국 영화 '브로커'로 한국 배우 최초로 남우주연상을 받은 송강호가 기념 촬영하고 있다. 2022.5.29

rambo@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