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총기난사' 미 텍사스 초등학교 주변서 경계 서는 경찰
포토홈

'총기난사' 미 텍사스 초등학교 주변서 경계 서는 경찰

(유밸디 AP=연합뉴스) 24일(현지시간) 무차별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한 미국 텍사스주 소도시 유밸디의 롭 초등학교 주변에서 무장경찰이 삼엄한 경계를 서고 있다. 이날 고등학생 샐버도어 라모스(18)가 롭 초등학교에서 어린 학생들과 교사를 향해 무차별 총격을 가해 현재까지 어린이 19명과 어른 2명 등 최소 21명이 숨졌다. 라모스는 현장에서 진압 요원의 총에 맞아 사망했다. 2022.5.25

leekm@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