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외교부,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일본대사 초치
포토홈

외교부,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일본대사 초치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일본 정부가 일제강점기 조선인 징용 현장인 사도 광산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추천하기로 결정한 28일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일본대사가 외교부 청사로 초치되고 있다. 2022.1.28

pdj6635@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