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조선시대 탐라순력도 '건포배은'
포토홈  | 문화

조선시대 탐라순력도 '건포배은'

(제주=연합뉴스) 조선 숙종 1702년 제주 목사로 부임한 이형상이 화공 김남길에게 남기도록 한 채색 화첩 '탐라순력도'의 39번째 그림 건포배은의 모습.

제주의 관리 300여 명이 관덕정과 건입포구에서 임금의 은혜에 감사의 절을 하는 장면이 담겨 있다. 2022.1.23

[제주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