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코로나19 재택치료자 물품 옮기는 전담팀
포토홈

코로나19 재택치료자 물품 옮기는 전담팀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서울 양천구 코로나19 재택치료전담팀 관계자들이 2일 오전 관내 재택치료 환자들에게 전달할 건강관리세트와 치료약 등 물품을 전달하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정부가 현장 의료 대응체계의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코로나19 확진자 기본 치료 방침을 '재택치료'로 전환한 가운데 이날 0시 기준 재택치료자는 총 1만1천107명으로 집계됐다. 확진자 수가 급증함에 따라 재택치료자도 하루 사이에 933명 늘었다. 전체 재택치료자 중 91.9%인 1만205명은 수도권에 배정된 재택치료자다. 2021.12.2

hihong@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