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심야 도로에 4살 딸 버린 30대 친모 영장심사
포토홈

심야 도로에 4살 딸 버린 30대 친모 영장심사

(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영하로 떨어진 심야에 4살 딸을 인적 드문 도로에 내다 버린 30대 친모 A씨가 30일 오후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인천시 미추홀구 인천지방법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2021.11.30

tomatoyoo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