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구속 영장 기각된 뒤 구치소에서 귀가하는 손준성 검사
포토홈

구속 영장 기각된 뒤 구치소에서 귀가하는 손준성 검사

(의왕=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고발 사주' 의혹의 핵심 인물인 손준성 대구고검 인권보호관이 27일 오전 고위공직자 범죄수사처(공수처)가 청구한 구속영장이 기각된 뒤 대기하던 경기도 의왕 서울구치소에서 빠져나와 차량에 탑승하고 있다.

서울중앙지법 이세창 영장 전담 부장판사는 26일 손 검사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진행한 뒤 "피의자의 방어권을 보장할 필요성이 크다"라며 고위공직자 범죄수사처(공수처)가 청구한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2021.10.27

hkmpooh@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