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마지막 거리두기, 스터디카페 영업 연장
포토홈

마지막 거리두기, 스터디카페 영업 연장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18일부터 2주간 수도권에서는 낮과 밤 구분 없이 최대 8명, 비수도권에서는 최대 10명까지 모일 수 있다. 4단계 지역 독서실·스터디카페·공연장·영화관은 밤 12시까지 영업할 수 있다. 이날 밤 서울 대치동 학원가에서 학생들이 스터디카페 앞을 지나고 있다. 2021.10.18

xyz@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