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대장동 개발사업 인쇄물 논란으로 국회 국감도 파행중
포토홈

대장동 개발사업 인쇄물 논란으로 국회 국감도 파행중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국민의힘 류성걸 간사와 의원들이 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기획재정부 국정감사 개의를 요구하며 윤후덕 위원장실을 항의방문하고 있다. 이날 윤후덕 위원장은 여야 간사가 합의해 각각 노트북에 부착한 대장동 개발사업 관련 인쇄물을 제거하면 국감을 시작하겠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2021.10.5

jeong@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