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대진연 '노엘 구속하라'
포토홈

대진연 '노엘 구속하라'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한국대학생진보연합 학생들이 25일 오후 서울 서초경찰서 인근에서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 아들인 래퍼 장용준(노엘)씨에 대한 구속을 촉구하며 피켓팅을 하고 있다. 노엘은 18일 서초구 반포동 성모병원사거리에서 벤츠를 몰다가 다른 차와 접촉사고를 냈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관의 음주 측정에 블응하며 경찰관의 머리를 들이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2021.9.25

jieunle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