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폭염에 농작물 시들해질까…북한, 관수설비 '모두 가동'

송고시간 | 2021-07-26 22:00

(서울=연합뉴스) 북한 내륙 지역에서 35∼37도를 오가는 폭염이 계속되면서 각지에서 농작물 피해를 줄이기 위한 역량을 쏟아붓고 있다고 조선중앙TV가 26일 보도했다. 평안북도에서 관수 설비들을 최대한 가동하고, 물을 운반할 수 있는 모든 수단을 동원해 물을 끌어와 농지에 대고 있다. [조선중앙TV 화면] 2021.7.26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