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자작나무 숲으로 가는 원대임도
포토홈

자작나무 숲으로 가는 원대임도

(인제=연합뉴스) 전수영 기자 = 강원도 인제군 원대리에 있는 자작나무 숲은 원래 소나무 숲이었다. 솔잎혹파리 피해 때문에 벌채한 뒤 1989년부터 1996년까지 7년 동안 138㏊에 자작나무 약 70만 그루를 심었다. 원대리 자작나무 숲에서도 자작나무가 특히 많은 '속삭이는 자작나무 숲'(6㏊ 규모)을 중심으로 걷기 좋은 탐방로 7개가 조성돼 있다. 주요 탐방로는 자작나무코스(0.9㎞), 치유코스(1.5㎞), 탐험코스(1.2㎞), 힐링코스(0.86㎞), 자작나무진입코스(0.53㎞) 등이다. 하드코스(2.24㎞), 위험코스(2.4㎞)도 있는데, 2시간 이상 걸리는 탐방로다. 주로 등산객들이 이용한다.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속삭이는 자작나무 숲'까지 가려면 임도를 거쳐야 한다. 임도에는 '윗길'이라고 불리는 원정임도(3.2㎞), '아랫길'인 원대 임도(2.7㎞)가 있다. 2021.7.22

swimer@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