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미 플로리다주 붕괴 아파트 지하 수색하는 소방대원들
포토홈

미 플로리다주 붕괴 아파트 지하 수색하는 소방대원들

(서프사이드 로이터=연합뉴스) 24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데이드카운티 서프사이드에서 발생한 12층 아파트 붕괴 현장 지하 차고에서 소방대가 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다. 이날 새벽 이곳 챔플레인 타워 사우스 아파트 일부가 무너져 내려 전체 136가구 중 약 절반이 붕괴했다. 이 사고로 최소 1명이 숨졌고 10명 이상이 다쳤다. 구조대는 이날 오전까지 잔해 속에서 35명 이상을 구조했다. [마이애미데이드 소방국 제공]

knhknh@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