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인명피해 우려되는 미 마이애미 빌딩 붕괴 사고
포토홈

인명피해 우려되는 미 마이애미 빌딩 붕괴 사고

(서프사이드 AP=연합뉴스)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데이드 카운티의 서프사이드에 있는 12층짜리 콘도 건물의 일부가 24일(현지시간) 무너져내린 모습. 소방당국은 현장에서 생존자 수색과 구조 활동을 펼치고 있다. 당국은 해당 건물의 거주자 수와 사상자 발생 여부를 아직 밝히지 않고 있다.

jsmoo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