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모멘트] 손흥민 감동의 세리머니 "에릭센 힘내"
포토홈

[모멘트] 손흥민 감동의 세리머니 "에릭센 힘내"

(고양=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한국축구대표팀 주장 손흥민이 13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대한민국 대 레바논의 경기에서 후반 20분 페널티킥으로 역전 결승골을 터뜨린 뒤 중계 카메라로 달려가 손가락으로 '23'을 만들고 "크리스티안, 스테이 스트롱. 아이 러브 유(Christian. stay strong. I love you)"을 외치는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이날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에서 쓰러진 '동갑내기' 옛 토트넘 동료 크리스티안 에릭센(인터밀란)에게 안부를 전하는 세리머니였다. 23번은 에릭센의 토트넘 시절 등번호다. 2021.6.13 [THE MOMENT OF YONHAPNEWS]

ondol@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