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고의성 있다" 강아지 쳐서 숨지게 한 운전자 정식재판 회부
포토홈

"고의성 있다" 강아지 쳐서 숨지게 한 운전자 정식재판 회부

(창원=연합뉴스) 도로에 있는 강아지를 차로 쳐서 숨지게 만든 운전자가 법정에 서게 됐다.

동물자유연대는 검찰이 약식기소한 운전자에 대해 법원이 정식 재판을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사진은 개 4마리를 향해 직진하는 스타렉스 차량. 2021.6.11

[동물자유연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