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모멘트] 꿋꿋이 자리 지키는 소녀상
포토홈

[모멘트] 꿋꿋이 자리 지키는 소녀상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1일 서울 종로구 옛 주한일본대사관 앞에서 열린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제1488차 정기 수요시위 기자회견에서 소녀상이 자리를 지키고 있다.

이날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15부(민성철 부장판사)는 고(故) 곽예남·김복동 할머니와 이용수 할머니 등 피해자와 유족 20명이 일본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각하했다. 2021.4.21 [THE MOMENT OF YONHAPNEWS]

yatoya@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