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점심시간에도 썰렁한 세계음식거리
포토홈

점심시간에도 썰렁한 세계음식거리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13일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은 용산구 이태원 세계음식거리가 점심시간임에도 불구하고 썰렁하다.

용산구는 이날 무너진 상권을 일으키기 위해 이태원관광특구연합회와 지역 상인들, 건물주들과 손을 잡고 결의대회를 열었다. 2021.4.13

hama@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