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볼리비아 우루우루 호수 쓰레기 더미 치우는 관계자들
포토홈

볼리비아 우루우루 호수 쓰레기 더미 치우는 관계자들

(오루로 로이터=연합뉴스) 볼리비아 서부 오루로 인근에 있는 우루우루 호수에서 지난 7일(현지시간) 자원봉사자 등이 호수를 가득 메운 쓰레기를 치우고 있다. 우루우루 호수는 사람들이 배를 타고 낚시를 즐기던 관광지였지만, 최근 페트병 등 생활 쓰레기로 뒤덮여 '플라스틱 바다'로 변해버린 모습이 공개돼 충격을 줬다.

leekm@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