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등포역 성매매집결지 일대에 최고 44층 주상복합 조성
포토홈  | 경제

영등포역 성매매집결지 일대에 최고 44층 주상복합 조성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서울시는 지난 7일 열린 제4차 도시계획위원회에서 영등포 도심역세권 도시정비형 재개발구역 정비구역 및 정비계획 결정안이 수정 가결됐다고 8일 밝혔다. 이에 따라 성매매 집결지와 노후 공장·창고가 있는 서울 영등포역 인근에 최고 44층 주상복합 건물이 들어설 수 있게 됐다.

사진은 이날 서울 영등포동4가 431-6번지 일대 모습. 2021.4.8

yatoya@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