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서울 마지막 달동네도 재개발
포토홈

서울 마지막 달동네도 재개발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서울의 마지막 달동네'로 불리는 노원구 백사마을 4일 모습.

이날 서울시는 '백사마을 재개발정비사업' 시행 계획을 인가·고시한다고 밝혔다. 공동주택 1천953가구, 공공임대주택 484가구 등 총 2천437가구 규모다. 2025년 상반기 완공 목표다. 백사마을은 1967년 도심 개발 과정에서 철거민들이 이주하면서 형성됐다. 2021.3.4

xyz@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