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상하이 도착해 환영받는 김구
포토홈

상하이 도착해 환영받는 김구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백범 김구(金九·1876∼1949) 선생이 광복 직후 중국 상하이(上海)에서 군 통수권자인 대한민국 임시정부 주석의 신분으로 군중의 환영 속에서 한국광복군을 공개 사열하는 희귀 사진이 발견됐다.

1945년 11월 5일 중국 상하이(上海) 장완비행장에 도착한 김구 주석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2021.2.28 [상하이도서관 소장 잡지 승리. 재판매 및 DB 금지]

cha@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