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의 연쇄 자살폭탄 테러 현장
포토홈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의 연쇄 자살폭탄 테러 현장

(바그다드 AP=연합뉴스) 21일(현지시간)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의 연쇄 자살폭탄 테러 현장에서 보안군이 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날 바그다드 중심부 밥 알샤르키 지역의 혼잡한 시장에서 두 차례 폭탄 테러가 발생해 최소 32명이 숨지고 110명이 부상했다.

leekm@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