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질문 답하는 안익태 친조카 안경용 씨
포토홈

질문 답하는 안익태 친조카 안경용 씨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애국가를 작곡한 고(故) 안익태 선생의 친조카 안경용(미국명 데이비드 안)씨가 5일 오전 서울 중부경찰서에서 고소인 조사를 위해 출석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유족은 안 선생의 과거 친일·친나치 행위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김원웅 광복회장을 사자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 2020.12.5

jieunle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