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거리두기 격상 이후 첫 휴일 맞은 명동
포토홈

거리두기 격상 이후 첫 휴일 맞은 명동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서울·경기 지역 사회적 거리두기가 1.5단계로 상향된 뒤 첫 휴일인 22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 거리에서 시민들이 이동하고 있다. 2020.11.22

scap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