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귀성길은 1시, 귀경길은 3시가 가장 혼잡'
포토홈

'귀성길은 1시, 귀경길은 3시가 가장 혼잡'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추석인 1일 오후 서울 서초구 잠원IC 일대에서 바라본 경부고속도로 하행선에 차량들이 줄지어 서있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고속도로 양방향이 매우 혼잡하며 연휴 중 최대 정체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도로공사는 귀성 방향 정체가 오후 1시∼2시에 가장 심했다가 오후 9시∼10시께 해소될 것으로 전망했다. 귀경 방향은 오후 3시∼4시에 최대 정체를 보이다가 내일 오전 2시∼3시께 해소될 것으로 내다봤다. 2020.10.1

saba@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