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누렇게 익어가는 북한의 들녘
포토홈

누렇게 익어가는 북한의 들녘

(인천=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28일 인천 강화군 평화전망대에서 바라본 북한 황해북도 개풍군의 들판이 누렇게 익어가고 있다. 2020.9.28

kane@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20/09/28 13:56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