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안전지대로 피하는 주민들
포토홈

안전지대로 피하는 주민들

(단양=연합뉴스) 2일 집중호우가 내린 충북 단양의 한 마을 주민들이 불어난 빗물로 마을 진입로가 끊기자 119구조대의 도움을 받아 안전지대로 대피하고 있다. 단양 영춘 지역에는 전날 밤부터 이날 오후까지 284.5㎜의 폭우가 쏟아졌다. 2020.8.2 [충북도 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eonch@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20/08/02 16:07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