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속도 내는 재건축 사업
포토홈

속도 내는 재건축 사업

(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실거주 의무가 강화된 '6·17 부동산 대책' 시행을 앞두고 수도권 초기 재건축 단지들이 조합 설립 등 사업 추진을 서두르고 있다.
수도권 투기과열지구 내 재건축 단지를 소유한 조합원이 분양권 인정을 받으려면 2년 이상 거주해야 하기 때문이다.
사진은 조합설립 주민 동의율 달성한 서울 서빙고동 신동아아파트 일대. 2020.8.2

mjkang@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20/08/02 14:30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