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장르 영화에서 용인해 온 잘못된 관습 고쳐나가야죠"
포토홈  | 연예

"장르 영화에서 용인해 온 잘못된 관습 고쳐나가야죠"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홍원찬 감독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2015년 스릴러 영화 '오피스'로 칸 국제 영화제에서 데뷔한 홍원찬 감독이 5년 만에 내놓은 신작은 '하드 보일드 액션 추격극'이다.

'오피스'가 회사 건물과 사무실이라는 한정된 공간을 배경으로 인물들의 심리적인 서스펜스를 쫀쫀하게 살렸다면, 신작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이하 '다만 악')는 일본과 한국, 태국을 넘나들며 광란의 추격을 이어간다. 촬영 현장의 홍원찬 감독. 2020.8.1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20/08/01 11:16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