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미소짓는 이재명 경기지사
포토홈

미소짓는 이재명 경기지사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친형 강제입원'과 관련한 허위사실 공표 혐의에 대해 2심에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았다가 대법원의 원심 파기환송으로 지사직을 유지하게 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6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입장을 밝힌 후 지지자들을 향해 미소짓고 있다.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 공직선거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이 지사의 상고심에서 일부 유죄로 판결한 원심을 깨고 무죄 취지로 사건을 수원고법으로 돌려보냈다고 16일 밝혔다. 2020.7.16

xanadu@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20/07/16 16:52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