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들어가면 안됩니다
포토홈

들어가면 안됩니다

(속초=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강원 고성·속초·양양·삼척 등 동해안 4개 시·군 해수욕장이 개장한 뒤 첫 주말인 12일 속초해수욕장이 강한 파도로 피서객 입수가 통제되고 있다. 이날 강원 동해안에는 너울성 파도가 쳐 일부 해수욕장에 수영 금지 조치가 내려졌다. 2020.7.12

yangdoo@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20/07/12 13:24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