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영장실질심사 출석하는 이웅열 전 코오롱 회장
포토홈

영장실질심사 출석하는 이웅열 전 코오롱 회장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골관절염 유전자 치료제 인보사케이주 의혹으로 검찰 수사를 받아온 이웅열 전 코오롱그룹 회장이 30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서울 서초구 중앙지법으로 들어서고 있다. 2020.6.30

jjaeck9@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20/06/30 09:17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