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이란 외무부 대변인이 트위터에 올린 '철거되는 삼성, LG 간판'이라고 적힌 사진
포토홈

이란 외무부 대변인이 트위터에 올린 '철거되는 삼성, LG 간판'이라고 적힌 사진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세예드 압바스 무사비 이란 외무부 대변인은 14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삼성전자의 이란 내 매장의 간판을 철거하는 사진을 게시하면서 불만을 나타냈다.

무사비 대변인은 "이란은 어려울 때 친구를 잊지 않는다"라며 "하지만 일부 외국 기업이 미국의 괴롭힘(대이란 제재)에 가담해 최근 몇 년 사이에 이란을 떠났다"라고 비판했다. 2020.2.15 [이란 외무부 대변인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20/02/15 07:26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