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길 위의 염원'
포토홈

'길 위의 염원'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13일 오후 대구시 남구 명덕역 인근에서 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와 영남대 의료원 노조 정상화 범시민대책위 관계자들이 영남대 병원까지 약 2km를 오체투지 하고 있다.

이들은 영남대 의료원에서 노조파괴 진상규명·해고자 복직 등을 요구하며 70m 건물옥상에서 고공농성 중인 영남대 병원 해고노동자의 승리를 염원하며 오체투지를 했다. 2019.12.13

mtkht@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12/13 14:33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