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KT&G타워 앞에 뿌려진 연초박
포토홈

KT&G타워 앞에 뿌려진 연초박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익산 장점마을 주민들이 10일 오전 서울 강남구 KT&G타워 앞에서 집회를 열고 연초박(담뱃잎 찌꺼기)이 집단 암 발병의 원인이라며 KT&G의 공식사과와 피해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있다.

환경부는 지난달 '장점마을의 암 집단 발병의 주요 원인은 인근 비료공장에서 담뱃잎을 불법으로 고온 건조하며 나온 발암물질'이라고 발표했다. 2019.12.10

uwg806@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12/10 11:48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