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이추위에도'
포토홈

'이추위에도'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올겨울 들어 서울 낮 최고기온이 가장 낮은 영하권에 머물 것으로 예상되는 5일 오전 서울 광화문 거리에서 금속노조 조합원 등이 '위험의 외주화 금지법,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등을 촉구하며 피케팅을 벌이고 있다. 2019.12.5

seephoto@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12/05 09:39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