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창성동 앞 대기 중인 취재진
포토홈

창성동 앞 대기 중인 취재진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의 비위 의혹과 청와대의 감찰 무마 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이 청와대에 대해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수사관 등을 보낸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4일 오전 서울 정부서울청사 창성동 별관 앞에 취재진이 대기하고 있다. 2019.12.4

seephoto@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12/04 14:56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