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철거되는 '전두환 친필 현판'
포토홈

철거되는 '전두환 친필 현판'

(장수=연합뉴스) 전북 장수군은 지난달 29일 장계면 대곡리 논개 생가 부근에 있는 '단아정' 현판을 철거했다. '단아정'이란 현판 글씨는 전두환 전 대통령이 퇴임 후 1999년 10월 쓴 것으로 알려지면서 시민단체와 군민은 "군부 독재자가 쓴 치욕적인 글과 표지석"이라며 철거를 촉구해왔다. 전두환 전 대통령의 찬양 논란이 일었던 표지석은 내년에 철거될 예정이다. 2019.12.3 [장수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ollenso@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12/03 14:40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