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우리 학교 선수 잘해라"
포토홈

"우리 학교 선수 잘해라"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11일 경북 포항제철고 2학년 교실에서 학생들이 한국 U-17(17세 이하) 축구대표팀과 멕시코의 2019 FIFA U-17 월드컵 8강전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이 학교 축구부 선수 7명이 한국 축구대표팀에 포함됐다. 2019.11.11

sds123@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11/11 10:56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