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경찰차에 올라가 국기 흔드는 볼리비아 야권 지도자
포토홈

경찰차에 올라가 국기 흔드는 볼리비아 야권 지도자

(라파스 로이터=연합뉴스) 볼리비아의 수도 라파스에서 10일(현지시간) 반정부 시위가 벌어진 가운데 야권 지도자인 루이스 페르난도 카마초가 경찰 차량 위에 올라 국기를 흔들고 있다.

jsmoon@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11/11 06:42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