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겨울 채비로 분주한 대관령
포토홈

겨울 채비로 분주한 대관령

(평창=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입동인 8일 강원 평창군 대관령면에서 주민이 이른 아침부터 겨울에 황태를 건조하는 데 필요한 덕장을 설치하기 위해 나무를 나르고 있다. 2019.11.8

dmz@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11/08 08:54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