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휠체어 탄 조국 동생
포토홈

휠체어 탄 조국 동생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웅동학원 채용비리와 허위소송 혐의를 받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모 씨가 21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휠체어를 타고 출석하고 있다. 조씨는 허리디스크 등 건강 이상을 호소하며 수술을 받기 위해 부산 지역 병원에 머물러왔다. 2019.10.21

jieunlee@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10/21 14:15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