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북한풍 식당에 걸린 인공기와 김일성 부자 초상화...'논란'
포토홈

북한풍 식당에 걸린 인공기와 김일성 부자 초상화...'논란'

(서울=연합뉴스) 서울 마포구에 개업을 준비 중인 한 식당 건물 외벽에 김일성·김정일 부자의 초상이 걸려 논란이 일고 있다. 북한을 주제로 내장 및 외장 공사가 진행 중인 이 식당에는 김일성·김정일 부자의 초상을 비롯해 인공기, 북한풍의 그림 등이 걸려 있다(왼쪽 사진). 15일 오후 논란이 된 김일성·김정일 부자의 초상화와 인공기가 비닐로 가려져 있다(오른쪽 사진). 2019.9.15

photo@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9/15 18:57 송고